미술의 선순환을 공공미술에서 찾다


윤승(允升)은 미술품 향유 문화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자 합니다. 이제까지 미술은 전시장 안에 갇혀 대중의 곁으로 다가오기 어려운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저희는 미술을 이전의 관람 방식에서 벗어나 우리의 삶의 공간에서 발견될 수 있는 것으로 탈바꿈시키고자 합니다. 그것은 우리의 일상 바로 곁에서 일상과 밀접하게 소통될 수 있는 형태로의 변화를 의미합니다.

여기에는 다른 문화 사업들과 차별화된 방식으로 미술에 공공성을 더하고자 하는 윤승의 철학이 담겨 있습니다. 이를 실천하기 위해, 윤승은 미술품의 유통과 설치를 아우르는 사업을 기획하고 있습니다. 윤승은 이 사업이 아직 주목받지 못한 학생·청년 작가들의 작품을 수집하여 그들의 창작 활동을 지원하는 장이자, 수요자들에게 다양하고 질 높은 창작물들을 곁에 둘 기회를 부여하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장승훈 윤승갤러리 대표



공공미술과 아트페어의 만남


신진 창작자들은 순수미술계의 열악한 상황으로 인하여 자신들의 역량을 선보이고 경제적인 기반을 마련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윤승은 이러한 공간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모델하우스나 컨벤션센터 등을 활용한 아트페어를 기획하고자 합니다. 아파트 단지가 새로 건설되면 해당 아파트의 홍보와 분양을 위하여 건설사는 모델하우스를 운영합니다. 모델하우스는 일시적인 홍보관으로서의 목적이 달성된 이후 유휴공간으로 남게 되는데, 이를 아트페어 장소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애당초 관람을 목적으로 지어진 건축물이기에 예술 공간으로의 탈바꿈은 어렵지 않습니다. 또한 모델하우스에서의 아트페어는 건축물에 대한 미술장식 제도로 수요자가 되는 시행사를 창작자들과 이어주는 매개 공간으로서 기능합니다. 의무적으로 지출해야 하는 예술장식품 구매에 신진작가 지원이라는 공공성을 더하면, 시행사들은 기업 메세나 활동으로 기업 이미지를 높일 수 있습니다. 창작자는 모델하우스 아트페어로 판매 수익을 얻어 지속적인 창작활동이 가능해집니다. 사업 이익의 일부분을 군자녀에게 후원하는 등 공공부문의 기부를 실천함으로써, 중개자들은 사회이익의 선순환을 실현할 수 있습니다.



“어쨌든 누군가 새로운 디자인을 하고 나면
어떤 사회든 이전과 같지 않다”


우리나라의 현대미술은 2년을 주기로 큰 장이 선다. 그건 서울, 광주, 부산에서 열리는 국제 비엔날레이다. 비엔날레의 규모도 규모지만 부대행사까지 고려하면 상당히 큰 행사임에 틀림없다. 비엔날레라는 말에서 의미하는 바와같이 2년마다 열리는 예술계의 큰 행사이다. 그러나 이와같은 열기가 홀수해일 경우 많이 차이가 난다는 데에 예술계의 고민이 있다. 비엔날레가 없는 짝수해에서 미술계 자체는 이슈없이 지나고 있고 상대적으로 국외 인사들의 방한도 뜸해지기도 한다.

물론 새로운 시각이 태동하거나 여러 비평들 또한 한자리에서 파악할 수도 있고 해서 커다란 공론장을 통한 하나의 역사적 이정표를 세울 수도 있다. 문제는 이러한 국제적인 교류전조차 많지 않다는 데 있다. 윤승은 이러한 상황에서 작지만 의미있는 역할을 하고자 한다. 그 첫번째 시도로서 자체적인 국제교류전을 기획하고 진행한다.
피터 존스(Peter Jones)의 말로 윤승의 국제교류전에 대한 생각을 갈음하고자 한다.


“어쨌든 누군가 새로운 디자인을 하고 나면 어떤 사회든 이전과 같지 않다”



대중과의 소통을 통한 새로운 휴식 문화


윤승은 각종 미술 행사를 기획하며 수준 높은 작가들의 창작물들이 대중을 향해 다가오게 하고 또 예술을 향유하며 발생한 이익이 다시 사회로 환원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공공미술은 휴식의 질을 높이고 특별함을 더합니다. 미술품을 바라보고 즐거워하는 순간, 다양한 장르의 시각문화를 접하여 새로운 상상력에 빠져드는 순간, 바로 그런 순간들을 가능하게 해줄 미술 작품들로 주위를 디자인하고자 합니다. 또한 공공 미술은 미술을 향유하기 위해 어디론가 가야만 했던 수고를 덜어주고, 일상의 주변을 예술로 변화시켜줄 것으로 믿습니다.


주식회사 윤승
주요사업
1) 공공 미술건축물 사업


총 5단계의 과정에 걸쳐 내재된 역량과 다양한 협력 네트워크로 예술성 높은 미술작품을 완벽하게 설치하여 건축물의 품격과 가치를 극대화하는 데 기여하는 ㈜윤승. 2016년 7건, 2017년 3건의 설치 실적 보유.
이와 더불어 어린이 놀이터나 공원, 조경 환경을 조성하는 데 앞서고 있음.
모델하우스 디스플레이 서비스 또한 제공하고 있음.
현재 대구 석봉동 건축물 공공 미술품 사업 추진 중.

3) 갤러리 운영


-선릉갤러리 ( 테헤란로 306 카이트타워 14층 )
-하월곡갤러리(성북구 동소문로 44길 17 성북힐스테이트 102동 1층)
갤러리 전속 작가들의 작품들을 가지고 국내 주요 아트페어에 참가하여 윤승 소속 작가들의 작품 판매 및 임대 사업을 진행.

2) 예술 기획 사업


- SMART 창업경진대회로 작가양성
- 국제교류전과 바자회를 통한 사회공헌

4) 아트 아카데미


-예술 교육 사업
-예술 출판 사업( 전문잡지 Startup 4 [책 속의 책] 코너 )